맹자와 진심

맹자와 진심

남회근 저작선 16

저자 : 남회근 / 역자 : 설순남
분야 : 인문/교양
출간일 : 2017-03-20
ISBN : 9788960515895
가격 : 20,000원

맹자, 수행의 경험과 수양의 실천 방법을 말하다 마음을 다하여 이치를 궁구함으로써 천명에 이른다 자신을 돌아보아 선을 행하고 욕심을 줄임으로써 깨달음에 이른다 “마음을 다하다”는 편명의 『맹자』 마지막 장 「진심(盡心」. 「진심」 편은 맹자가 평생 갈고닦은 학문 수양의 이치와 수행의 경험담이 구체적이고도 실질적으로 그려지고 있다...

책소개

남회근 저작선 16

맹자, 수행의 경험과 수양의 실천 방법을 말하다
마음을 다하여 이치를 궁구함으로써 천명에 이른다
자신을 돌아보아 선을 행하고 욕심을 줄임으로써 깨달음에 이른다

“마음을 다하다”는 편명의 『맹자』 마지막 장 「진심(盡心」. 「진심」 편은 맹자가 평생 갈고닦은 학문 수양의 이치와 수행의 경험담이 구체적이고도 실질적으로 그려지고 있다. 유가 사상은 세상에 나아가서 뜻한 바를 펼치는, 즉 입세의 도를 전하는 것이 궁극이다. 그러한 외용(外用)의 도를 이루는 바탕에는 심성을 닦아 세상에 홀로 우뚝 설 수 있는 마음을 기르는 내성(內聖)의 학문이 있다. 저자는 중국의 전통 문화에서 전해지는 심법(心法)인 “인심유위, 도심유미, 유정유일, 윤집궐중”을 맹자가 어떻게 체득했는지를 이야기한다. 
맹자는 “마음을 다하고[盡心]-본성을 알아[知性]-하늘의 뜻을 기다린다[天命]”라는 것으로 자신의 사상을 집약하고, “몸을 닦아 명을 세우는” 것을 결론으로 삼았다. 저자는 맹자가 걸어간 수신 입명의 길을 불가의 심성 이론과 자신의 수행 경험을 통해 선명하게 드러냈다. 맹자의 수양론을 말하면서 저자가 특히 강조한 것은 유가의 일상적인 수행이다. 스스로 심리 행위를 고쳐 나가 마음이 움직이고 생각이 일어나는 사이에 모든 생각이 선에 머무르게 하는 것, 마음을 수양하는 것이 바로 수행이니 욕심을 적게 하는 것에서 시작해 서서히 욕망을 감소시키는 것, 이것이 바로 맹자가 실천한 수행이자 깨달음에 이르는 기초라고 말한다. 


<저자및 역자 소개>
지은이 남회근 
1918년 절강성 온주에서 태어나 어릴 때부터 서당 교육을 받으며 사서오경을 읽었다. 17세에 항주국술원에 들어가 각 문파 고수들로부터 무예를 배우는 한편 문학, 서예, 의약, 역학, 천문 등을 익혔다. 1937년 중일전쟁이 발발하자 사천으로 내려가 장개석이 교장으로 있던 중앙군관학교에서 교관을 맡으며 사회복지학을 공부하였다. 교관으로 일하던 시절, 선생에게 큰 영향을 준 스승 원환선을 만나 삶의 일대 전환을 맞는다. 1942년 25세에 원환선이 만든 유마정사에 합류하여 수석 제자가 되었고, 스승을 따라 근대 중국 불교계 중흥조로 알려진 허운선사의 가르침을 배웠다. 불법을 더 깊이 공부하기 위해 중국 불교 성지 아미산에서 폐관 수행을 하며 대장경을 독파하였고, 이후 티베트로 가서 여러 종파 스승으로부터 밀교의 정수를 전수 받고 수행 경지를 인증 받았다. 1947년 고향으로 돌아가 절강성 성립도서관에 보관되어 있던 문연각 사고전서와 백과사전인 고금도서집성을 열람하고, 이후 여산 천지사 곁에 오두막을 짓고 수행에 전념하였다. 전쟁이 끝난 후 1949년 봄 대만으로 건너가 문화대학, 보인대학 등과 사회단체에서 강의하며 수련과 저술에 몰두하였다. 1985년 워싱턴으로 가서 동서학원을 창립하였고, 1988년 홍콩으로 거주지를 옮겨 칠일간 참선을 행하는 선칠 모임을 이끌며 교화 사업을 하였다. 1950년대 대만으로 건너간 후부터 일반인과 전문가를 대상으로 유불도가 경전을 강의하며 수많은 제자를 길렀고, 강의 내용을 바탕으로 40여 권이 넘는 책을 출간하여 동서양 많은 독자로부터 사랑을 받아 왔다. 선생의 강의는 유불도를 비롯한 동양 사상과 역사에 대한 해박한 지식, 깊은 수행 체험에서 우러나오는 엄중한 가르침, 철저히 현실에 기초한 삶의 자세, 사람을 끌어당기는 유머를 두루 갖춘 것으로 정평 있다. 2006년 이후 중국 강소성 오강시에 태호대학당을 만들어 교육 사업에 힘을 쏟다가 2012년 9월 29일 세상을 떠났다.

옮긴이 설순남 
서울대학교 중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북경사회과학원에서 방문학자 자격으로 수학했으며 서울대학교, 가톨릭대학교, 성결대학교 등에서 강의하였다. 저서로 『황준헌 시선』이 있고 옮긴 책으로 『대학강의』, 『노자타설』, 『맹자와 공손추』, 『맹자와 양혜왕』, 『약사경 강의』 등이 있다.


<차례>

옮긴이 말 5|책을 내면서 8

진심장구 상 13
열여섯 글자의 심전 15|진심, 동심, 지성, 인성 20|불법의 유학화, 유학의 불법화 25|맹자는 수신을 가르쳤다 32|무엇이 정명인가 38|즐거움을 얻고 싶은가 43|누가 부끄러워하는 마음을 지니는가 50|심경이 평담하여 지위와 권세를 잊다 54|궁하여도 의를 잃지 않고 영달하여도 도를 떠나지 않는 사람 60|유아와 무아 66|보통 사람과 호걸의 차이 70|누가 훌륭한 지도자인가 73|인성의 양지양능 81|사람의 등급 99|군자에게는 세 가지 즐거움이 있다 105|맹자가 행한 수양 경험담 108|양로와 모든 백성의 복지 113|전통 농업세의 문제 125|공자는 산을 오르고 맹자는 물을 구경하다 129|선을 행하는 자, 이익을 추구하는 자 133|“자막집중”에 관하여 139|홀로 뜻한 바를 지키는 힘 141|왕도와 패도의 차이 147|역사의 인과 법칙 150|군자가 세상에 공헌하는 방식 157|인에 거하고 의를 따르는 도 160|환경의 영향 166|형색은 천성이다 169|효도와 제도에 관한 두 가지 고사, 세 개의 논점 173|맹자의 교학 방법 182|스승을 존경하고 도를 중시하다 192|진보가 너무 빠르면 퇴보는 더 빠르다 196|마땅히 해야 할 일을 급선무로 여기다 199|복상에 관하여 204

진심장구 하 209
성현의 사업 211|역사는 읽기 어렵다 218|보아하니 머리를 깎는 사람은 남이 또 그 머리를 깎는구나 228|백성이 가장 귀하다는 말의 참뜻 237|세 가지 관념, 세 개의 단계 244|성인은 백세의 스승이다 252|그 누가 내 등 뒤에서 내 말을 하지 않겠는가 261|길은 걸어서 생겨난다 267|풍부의 고사, 정반 양면의 이치 273|이치를 궁구하고 본성을 다하여 천명에 이른다 283|인성과 세태를 꿰뚫어서 아는 교육의 방법 291|재물이 모이면 사람이 흩어진다 296|조금 재주 있음의 위험 300|구멍을 뚫는 마음, 약삭빠른 마음 309|군자는 법을 행하여 명을 기다릴 뿐이다 316|욕심을 적게 하는 것보다 더 좋은 것은 없다 322|제멋대로이고 고집스러움을 표현하다 333|향원을 표현하다 349|맹자의 한탄 358

펼쳐 보기

저자/역자소개

저자 : 남회근

1918년 절강성 온주에서 태어나 어릴 때부터 서당 교육을 받으며 사서오경을 읽었다. 17세에 항주국술원에 들어가 각 문파 고수들로부터 무예를 배우는 한편 문학, 서예, 의약, 역학, 천문 등을 익혔다. 1937년 중일전쟁이 발발하자 사천으로 내려가 장개석이 교장으로 있던 중앙군관학교에서 교관을 맡으며 사회복지학을 공부하였다. 교관으로 일하던 시절, 선생에게 큰 영향을 준 스승 원환선을 만나 삶의 일대 전환을 맞는다.
1942년 25세에 원환선이 만든 유마정사에 합류하여 수석 제자가 되었고, 스승을 따라 근대 중국 불교계 중흥조로 알려진 허운선사의 가르침을 배웠다. 불법을 더 깊이 공부하기 위해 중국 불교 성지 아미산에서 폐관 수행을 하며 대장경을 독파하였고, 이후 티베트로 가서 여러 종파 스승으로부터 밀교의 정수를 전수 받고 수행 경지를 인증 받았다.
1947년 고향으로 돌아가 절강성 성립도서관에 보관되어 있던 문연각 사고전서와 백과사전인 고금도서집성을 열람하고, 이후 여산 천지사 곁에 오두막을 짓고 수행에 전념하였다. 전쟁이 끝난 후 1949년 봄 대만으로 건너가 문화대학, 보인대학 등과 사회단체에서 강의하며 수련과 저술에 몰두하였다.
1985년 워싱턴으로 가서 동서학원을 창립하였고, 1988년 홍콩으로 거주지를 옮겨 칠일간 참선을 행하는 선칠 모임을 이끌며 교화 사업을 하였다.
1950년대 대만으로 건너간 후부터 일반인과 전문가를 대상으로 유불도가 경전을 강의하며 수많은 제자를 길렀고, 강의 내용을 바탕으로 40여 권이 넘는 책을 출간하여 동서양 많은 독자로부터 사랑을 받아 왔다.
선생의 강의는 유불도를 비롯한 동양 사상과 역사에 대한 해박한 지식, 깊은 수행 체험에서 우러나오는 엄중한 가르침, 철저히 현실에 기초한 삶의 자세, 사람을 끌어당기는 유머를 두루 갖춘 것으로 정평 있다.
2006년 이후 중국 강소성 오강시에 태호대학당을 만들어 교육 사업에 힘을 쏟다가 2012년 9월 29일 세상을 떠났다.

역자 : 설순남

서울대학교 중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북경사회과학대학원에서 방문학자 자격으로 수학했으며 서울대학교, 가톨릭대학교, 성결대학교 등에서 강의하였다. 저서로 『황준헌 시선』이 있고, 옮긴 책으로 『남회근 선생의 알기 쉬운 대학강의』『노자타설 』(상하) 『맹자와 공손추』가 있다.

독자서평

[HETERO-INTELLIGENCE] 맹자와 진심

맹자와 진심 작가 남회근 출판 부키 발매 2017.03.20. 평점 리뷰보기 '동심인성'은 도의 용이며, 도의 체가 '진심지성'입니다. 훗날 불법이 중국에 들어와서는 이것을 '명심견성'이라고 불렀고, 한 왕조 이후에...
http://blog.naver.com/mediamatrix

[청계자] 505회. 조면희 <맹자> 진심 상 제 15장

第十五章 조면희 진심 상 孟子曰 人之所不學而能者 其良能也 所不慮而知者 其良知也 孩提之童 無不知愛其親者 及其長也 無不知敬其兄也 達之天下也 맹자왈 인지소불학이능자 기량능야 소불려이지자 기량지야...
http://blog.daum.net/whausgml

[rkdmsaus님의 블로그] 576회. 조면희 <맹자> 진심 하 제 38장2

조면희 <맹자> 진심 하 제 38장2 (孟子曰 連續) “由文王至於孔子,五百有餘歲,若太公望 、散宜生,則見而知之, 若孔子,則聞而知之。由孔子而來至於今,百有餘歲,去聖人之世,若此其未遠也...
http://blog.naver.com/rkdmsaus

[고대사원문자료모음] 맹자 196 - 진심 하 18, 19, 20

맹자 196 - 진심 하 18, 19, 20 18 孟子曰:「君子之戹於陳蔡之閒,無上下之交也。」 맹자왈 군자지액어진채지간 무상하지교야 <직역> 맹자 말했다(孟子曰) 군자의(君子之) 진나라 채나라의 사이(陳蔡之閒)에서의...
http://blog.naver.com/sohoja

[21세기 문맹퇴치] 향원(鄕原)【논어 양화(陽貨) 13. 맹자 진심(盡心)下 37-3. 4】

누구도 천벌(天罰)은 피하지 못한다.(Who breaks pays.) 순천자존 역천자망(順天者存 逆天者亡)【맹자 이루(離婁)上 7-1】 천리에 순종하는 사람은 흥하고, 거역하는 사람은 망한다.
http://blog.naver.com/sukbongcho

[책으로 세상읽기] <맹자> - 진심과 성실에 바탕을 둔 소통의 정치사상

使人昭昭) (진심 하)" 요새 이런 사람 참 많이 본다. 이 구절을 얼마 전 읽은 책세상문고 <맹자>에서는 이렇게 풀이했다. "옛날의 현자들은 자신의 밝음으로 남을 밝게 했는데, 지금은 자신의 어두움으로 남을...
http://blog.naver.com/dahmool

[五體投地] 맹자 진심장구 상-제31장

진심장구 상 제31장 公孫丑曰伊尹曰予不狎于不順(공손추왈이윤왈여불압우불순)이라하고 : 공손추가... 孟子曰有伊尹之志(맹자왈유이윤지지)면 : 맹자가 말하기를 “이윤의 뜻을 지니고 있으면 則可(즉가)커니와...
http://blog.naver.com/nik1932

[선한 책을 만듭니다.] 맹자 진심장구 1~10장 해석

진심장구 상(46장) ① 맹자가 말하였다. “자기의 마음을 다 하는 자는 자기의 성性을 알 것이니, 자기의 성을 알면 하늘을 안다. 자기의 마음을 보존하여 그 성을 기름은 하늘을 섬기는 도리이다. 요절하거나...
http://blog.naver.com/lys7263

[babang1010님의블로그] 맹자 진심

孟子 盡心障句 上(맹자 진심장구 상) 孔子登東山而小魯(공자등동산이소노) 공자는 동산에 올라서 노나라가 작다는 것을 알았고, 登泰山而小天下(등태산이소천하) 태산에 올라가서는 천하가 작다고 느꼈다。...
http://blog.naver.com/babang1010

[산에는 꽃이 피네] 孟子(맹자) 1. 盡心知性(진심지성)

盡心知性 진심지성 맹자가 말하기를 자기의 마음을 다하면 자기의 성을 안다 자기의 성을 알면 則知天矣 칙지천의 하늘을 알게 되는 것이다 자기의 마음을 살피고 자기의 성을 기르는 것이 所以事天也...
http://blog.daum.net/domountain

관련도서

노자타설 상
노자타설 상 -남회근

1 노자, 그가 말했다   『도덕경』이라고도 하는 『노자』 원문은 상경인 도경 37장과 하경인 덕...

대학강의 상
대학강의 상-남회근

온전한 모습의 ‘대학’을 보려면 ‘원본 대학’을 읽으라 유학이...

노자타설 하
노자타설 하 -남회근

1 노자, 그가 말했다   『도덕경』이라고도 하는 『노자』 원문은 상경인 도경 37장과 하경인 덕...

역경잡설
역경잡설-남회근

 “창가에 한가로이 앉아 주역을 보니 언제 봄날이 다 지난지도 모르겠다 무협소설 읽듯 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