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적 부족주의

정치적 부족주의

집단 본능은 어떻게 국가의 운명을 좌우하는가

저자 : 에이미 추아 / 역자 : 김승진
분야 : 정치/사회
출간일 : 2020-04-16
ISBN : 9788960517806
가격 : 20,000원

계급과 인종, 진보와 보수, 남성과 여성, 종교와 성소수자 그 대립의 본질에 대한 날카로운 고찰! 국제 분쟁 전문가이자 《불타는 세계》 《제국의 미래》 저자인 에이미 추아 예일대 로스쿨 교수의 신작으로, 오늘날 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대립'과 '혐오'의 원인을 기존의 좌우 구도가 아닌 '부족주의'의 관점···

책소개

집단 본능은 어떻게 국가의 운명을 좌우하는가

계급과 인종, 진보와 보수, 남성과 여성, 종교와 성소수자

그 대립의 본질에 대한 날카로운 고찰!

국제 분쟁 전문가이자 《불타는 세계》 《제국의 미래》 저자인 에이미 추아 예일대 로스쿨 교수의 신작으로, 오늘날 사회에서 벌어지고 있는 '대립'과 '혐오'의 원인을 기존의 좌우 구도가 아닌 '부족주의'의 관점에서 분석하는 책이다. 저자는 지금까지 미국이 부족주의를 간과하고, 냉전 프레임으로 베트남, 이라크, 아프가니스탄을 보는 바람에 전쟁에서 패배한 것은 물론, 미국 내에서도 ‘부족적 정체성’을 고려하지 않아 도널드 트럼프의 당선을 초래했다고 주장한다.

인간의 ‘집단 본능’은 ‘소속 본능’인 동시에 ‘배제 본능’이다. 집단 본능으로 갈라진 부족과 기록적인 수준의 불평등이 결합하면서 세계에서는 ‘정치적 부족주의’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책에서 주로 설명하는 미국 내 ‘부족주의의 부상’과 ‘정체성 정치’의 갈등 상황은 한국 사회에도 그대로 적용이 가능하다. 기존에 재산의 유무, 지역 갈등, 세대 차이에 따라 좌파와 우파가 거의 정확하게 갈렸던 한국 사회도 몇 년 전부터 해석이 되지 않는 ‘이상 수치’들이 발견되고 있다. '강남 좌파‘를 신호탄으로 이제 경제 및 교육 수준, 종교, 젠더 등 정체성의 대결이 좌우 대결을 압도한다. 오늘날 정치 구도는 이해관계가 아니라 '당신은 어떤 부족에 소속되어 있느냐'에 따라 갈라진다. 정확한 수치와 연구 자료, 수많은 논거들을 통해 저자가 알려주는 부족주의의 동학을 알고 나면, 한국 사회의 분열이 좀 더 명확하게 보일 것이다.

펼쳐 보기

저자/역자소개

저자 : 에이미 추아

중국계 미국인으로 1962년 일리노이주에서 태어났다. 하버드대학교와 같은 대학의 로스쿨을 졸업하고 현재 예일대학교 로스쿨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전문 분야는 법과 경제성장, 국제 상거래, 민족 분쟁, 국제화 등이다. 예일대학교 로스쿨에서 우수 강의상을 받았고, 2011타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으로 선정됐다. 대표 저서로는 뉴욕타임스베스트셀러이자 가디언에서 올해의 책으로 선정된 불타는 세계제국의 미래》 《트리플 패키지》 《타이거 마더가 있다.

역자 : 김승진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동아일보》 경제부와 국제부 기자로 일했으며, 미국 시카고 대학교에서 사회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옮긴 책으로 《20 VS 80의 사회》 《벼랑 끝에 선 민주주의》 《권리를 가질 권리》 《친절한 파시즘》 《기울어진 교육》 《메뚜기와 꿀벌》 등이 있다.
 

관련도서

미래에서 온 편지
미래에서 온 편지 -리처드 하인버그

화석연료에 중독된 인류에게 보내는 경고 ‘인간이 어떻게 지구에서 계속 살아갈 것인가?&rs···

노동의 배신
노동의 배신 -바버라 에런라이크

취재기를 넘어선 생존기 “워킹 푸어로 일하고, 느끼고, 살아 보다” 긍정주의의 맨 얼굴···

채식의 배신
채식의 배신-리어 키스

채식은 우리를 건강하게 세상을 정의롭게 만들 수 있을까? “채식주의의 무지와 근거 없는 신화를 ···

세상에 속지 않는 법
세상에 속지 않는 법-박남주

일상의 사건 사고로부터 나를 지키는 인생 실전 법률 홈트레이닝   친구가 돈을 갚지 ···